기사 메일전송
한국-베트남 총리 면담, 양국 실질 협력 강화 방안 논의
  • 기사등록 2019-11-29 09:36:39
  • 기사수정 2019-12-02 11:56:27
기사수정

이낙연 국무총리와 베트남 푹 총리가 면담을 갖고 양국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 총리는 28일 오후 한국을 공식 방문 중인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면담하고, ▲양국 간 실질 협력 강화 방안 ▲양국 국민 간 우호증진 방안 ▲한반도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총리는 지난해 9월 쩐 다이 꽝 베트남 주석 장례식 참석 및 지난 10월 일본 천황즉위식에서 베트남 푹 총리와 면담 또는 조우한 적이 있어 이번이 세 번째 만남이다.


이 총리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와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 참석 계기에 푹 총리의 공식방한을 환영하고, 이번 방한을 계기로 양국이 한층 더 가까워지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푹 총리는 지난 2007년 12월 총리실 장관 및 2014년 1월 부총리 재임 시 방한했다.


이 총리와 푹 총리는 양국 교역량이 내년에 1000억 달러를 돌파할 것으로 전망되는 등 양국관계가 빠르게 발전해 나가고 있다고 평가하고, 양국이 무역 및 투자, 개발협력,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법적·제도적 협력기반을 더욱 튼튼하게 구축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했다.


한-베트남 양국은 전날 정상회담을 계기로 양국 정상 임석 하에 ▲이중과세방지협정 개정의정서 ▲산업은행-베트남 재무부 간 협력 MOU 등 4개 MOU를 체결했다.


특히 푹 총리는 베트남 농수산물을 포함한 베트남 상품의 한국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한국정부의 관심을 요청했으며, 4차 산업, 5G 등 과학기술 분야에서 한국과의 경험 공유를 희망했다.


두 총리는 한-베트남 관계의 중장기적 발전을 위해서는 양국 국민 간 신뢰와 우애를 계속 증진시켜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이 총리는 지난주 선박사고로 베트남 선원들이 실종된 사건에 대해 안타까움을 표명하고, 아울러 한국정부가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서 수색에 나서고 있다고 설명했으며, 푹 총리는 한국 정부의 노력에 사의를 표했다.


또 이 총리는 한국정부가 다문화가정, 근로자 등 국내 거주 베트남 국민들에게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들의 인권 보호와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푹 총리는 한반도 문제를 대화로 풀어나가려는 한국 정부의 의지를 높게 평가하면서 이런 노력이 결실을 맺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평화정착이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에 이 총리는 한국 정부의 한반도 정책에 대한 베트남 정부의 일관된 지지에 사의를 표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11-29 09:36:3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넷플릭스 '동의없이 요금변경' 등 불공정약관 시정
  •  기사 이미지 아카데미까지 노리는 '기생충', 놀라운 흥행기록 되짚어보니
  •  기사 이미지 펭수 상표분쟁, EBS 승리로 끝날 가능성 높다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문화예술로행복한중소기업만들기
 많이 본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핫이슈더보기
부동산 임대업자가 병원 운영? '사무장병원' 의심 41개소 적발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별세 이틀째 재계 인사 등 빈소에 조문 행렬 지난해 코스닥 상장사 불성실공시 늘면서 선의의 투자자 피해... 전년대비 17.8% 증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