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인 래퍼 장용준씨가 음주운전과 '운전자 바꿔치기'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서울서부지검 형사3부(이재승 부장검사)는 오늘(10일) 장씨를 특가법상 위험운전 치상,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범인도피교사,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혐의로 전날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장씨는 지난해 9월 7일 서울 마포구 광흥창역 인근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하다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 운전자는 경상을 입었고, 장씨는 다치지 않았다.

 

당시 장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0.12%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1-10 17:36:3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넷플릭스 '동의없이 요금변경' 등 불공정약관 시정
  •  기사 이미지 아카데미까지 노리는 '기생충', 놀라운 흥행기록 되짚어보니
  •  기사 이미지 펭수 상표분쟁, EBS 승리로 끝날 가능성 높다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문화예술로행복한중소기업만들기
 많이 본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핫이슈더보기
부동산 임대업자가 병원 운영? '사무장병원' 의심 41개소 적발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별세 이틀째 재계 인사 등 빈소에 조문 행렬 지난해 코스닥 상장사 불성실공시 늘면서 선의의 투자자 피해... 전년대비 17.8% 증가
국민신문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